• 최종편집 2021-09-19(일)
 

[교육연합신문=이기호 기자]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제주지부와 교원의 교육활동 지원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단체교섭안에 대한 합의를 마치고 30일 도교육청에서 조인식을 개최했다.

 

양측은 올해 1월 13일 본교섭 개회식을 시작으로 예비교섭, 실무교섭, 본교섭 등 총 열 세 차례의 교섭 협의를 진행해 본문 76개조, 부칙 7개조, 총 322개 조항에 최종 합의했다.

 

이날 조인식에는 이석문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과 문희현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제주지부장을 비롯한 양측의 교섭위원들이 참석해 △교육중심학교시스템 구축 등을 통한 교원의 업무 경감 △교육환경 개선 △교원의 복리후생 증진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합의서에 서명하면서 제주교육 발전을 위한 협력을 다짐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학교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한 전교조제주지부의 단체교섭 요구안에 대해 상호 신뢰와 공감을 바탕으로 양측이 상생할 수 있는 합의점을 모색하기 위해 노력했다.”라며 “약 6개월 동안 이어진 교섭과 합의 과정을 통해 학교 현장의 다양한 요구와 고충을 폭넓게 들을 수 있었던 기회가 됐고, 이번 협약을 통해 도교육청과 전교조제주지부가 함께 연대해 학교 현장을 충실히 지원하는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이석문 교육감은 “코로나19와 폭염 등 많은 어려움이 있지만, 연대와 협력이 있어서 전면 등교수업의 설렘으로 2학기를 시작하게 된다.”라며 “안전하고 건강한 2학기를 실현해야 하는 책무가 우리 모두에게 있으며 학생과 교직원, 부모님들이 최대한 백신을 많이 접종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홍보해주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아울러 “선생님의 노력과 헌신을 떠올리며 격차 해소에 노력과 지원을 다해 나가고 과밀학급 해소 등의 미래 교육과제도 협력과 지혜를 모으면서 합의점을 만들어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2434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주도교육청, 전교조제주지부와 단체협약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