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1(목)
 

[교육연합신문=조만철 기자]

전라남도 광양시 홍보대사이자 도전의 아이콘인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이 민족의 영웅 안중근 의사 탄신일을 기념하여 지난 2일(목) 오전 10시 장흥군 해동사에서 깜짝 놀랄 만한 도전을 했다.


‘얼음 위에서 맨발로 오래 서 있기’에 도전하여 세계신기록인 3시간 12분을 달성했다. 이날 행사는 전남체육회와 세계기록인증원이 주최하고 광주은행과 취영루에서 후원했다.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은 “우리 민족의 영웅 안중근 의사의 위대한 업적을 기리고 그 얼을 되새기기 위해 이번 퍼포먼스를 준비했다”며, “이번 도전이 한국인의 의지와 기개를 한껏 높이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이들의 마음을 위로하며 함께 위기를 극복해 나가는 디딤돌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계 최강을 넘어 초인으로 불리는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은 전라남도 광양시 출신으로 세계 최초로 광양에서부터 임진각까지 427km 거리를 맨발로 마라톤에 도전하여 완주하고 또한, 세계 최초로 만년설산인 일본후지산(3776m)을 맨발로 등반하여 성공했다.

 

겨울철 영하 30도인 한라산을 3차례 맨발로 등반하였고, 2019년 1월 19일에는 ‘얼음 위에서 맨발로 오래 서 있기’ 세계신기록을 경신하며, 그 결과로 1억 원을 기부하는 등 자타공인 초인으로 불리우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9949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맨발의 사나이’ 조승환,민족영웅 안중근 의사 탄신일 기념 얼음 위 맨발 퍼포먼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