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1-31(화)
 

[교육연합신문=김병선 기자]

협력 교육프로그램 포스터.jpg

국립세종도서관(관장 이민석)은 국토연구원(원장 강현수)과 함께 11월 30일부터 12월 14일까지 매주 수요일 오후 2시에 온라인 협력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협력 교육프로그램은 도서관이 주관하는 국가정책정보협의회 협력사업의 일환으로, 회원기관의 전문성을 활용해 사회적 관심 분야에 대한 현안과 동향을 국민의 눈높이에 맞게 설명하는 강연 프로그램이다. 


국가정책정보협의회는 국립중앙도서관(국립세종도서관)을 거점으로 정부부처, 공공기관, 국책 연구기관에서 발간 또는 소장하고 있는 지식정보자원의 공유와 공동 활용 기반 마련을 위한 협의체로 현재 260개 정책 유관기관이 회원으로 가입돼 있다.


국민 누구나 도서관 누리집(sejong.nl.go.kr)을 통해 사전 신청할 수 있으며, 교육 당일 정책정보포털 POINT 유튜브 채널(https://url.kr/abt6m1)에 접속하면 실시간 강연을 들을 수 있다.


이번 교육프로그램은 ‘우리나라 국토, 지역, 부동산 어떻게 될까’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우리나라 국토의 균형발전 및 부동산과 관련된 심도 있는 발제들로, 1978년 이래 우리나라 국토정책을 종합적으로 연구해온 국토연구원의 전문가들이 강연을 펼칠 예정이다. 


11월 30일(수)에는 차미숙 선임연구위원의 ‘국토종합계획 50년’ 강의가 진행된다. 국토종합계획 수립년도인 1972년 당시와 2022년 현재를 비교하고, 제1차 계획부터 현재의 제5차에 이르기까지 계획의 핵심 내용을 다양한 사진과 영상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12월 7일(수)에는 부동산시장연구센터 박천규 소장의 ‘부동산과 행동경제학’ 강의가 진행된다. 부동산시장에서 심리적 측면을 강조한 행동경제학에 관해 설명할 예정이다. 


12월 14일(수)에는 이영주 연구위원의 ‘데이터, 지역을 말하다’ 강의가 진행된다. 국민활동데이터 등 빅데이터를 활용한 지역사회의 사회경제적 특징 분석 및 모니터링, 지역문제 해결방안 연구, 복합결핍지수 개발 등에 대해 강연할 예정이다.


국립세종도서관 이민석 관장은 “우리나라의 중장기 발전을 이끌어온 국토종합계획 수립 50주년을 맞이해, 국토연구원과 함께 관련 주제의 협력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돼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라며, “이번 강연을 통해 우리의 삶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국토정책의 유용한 정보들이 효율적으로 공유돼 정책에 대한 국민의 이해도가 제고되고 중요성에 대한 인식이 확대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533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립세종도서관, "우리나라 국토, 지역, 부동산 어떻게 될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