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19(목)
 

[교육연합신문=박한석 기자] 

1.jpg

 

한국교통대학교는 지난 12월 30일부터 31일까지 2일간 한국교통대학교 충주캠퍼스 공동실험관에서 메이커 문화 확산 및 창업 문화 조성 기여를 위한 공동 교육 프로그램 ‘동계 스마트팩토리 메이커 캠퍼스톤’을 한밭대학교와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메이커톤은 만들다(Make)와 마라톤(Marathon)을 합친 합성어로, 메이커(참가자)들이 팀을 이뤄 일정 기간 아이디어부터 시제품 제작을 하는 대회를 말한다.


이번 행사 이전에는 한밭대학교 N4동에서 △시제품 제작을 위한 3D 프린팅 및 코딩 교육 △팀 빌딩 △네트워킹 게임 △아이디어 도출 및 전문가 자문 등의 오리엔테이션 진행이 이뤄졌다.


이번 행사에서는 참가 팀별 아이디어 발표, 시제품을 제작하기 전의 장비 안전 교육, 팀별 시제품 메이킹, 최종 결과물 발표, 수상 등의 프로그램을 제공했다. 코로나19의 안전한 대비를 위해 방역 지침을 준수해 참여자 명단 작성 및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다.


어려운 환경에서도 참가 팀들은 4차 산업혁명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스마트팩토리의 주제로 우수한 아이디어를 도출했고, 물류의 지능화(밭통터치), 반송 물류 시스템(참 예쁘조), 냉동 창고 스마트화(해냈조), 무인로봇의 자율 재고 관리(에이스) 등의 시제품을 완성했다.


교통대학교 총장상은 ‘물류의 지능화’를 제작한 밭통터치팀이 수상했고, 한밭대학교 총장상은 ‘냉동 창고 스마트화’을 제작한 해냈조팀이 수상했다.


참가한 학생들은 기획에서 제작까지 직접 제품화 과정을 체험하면서 행사에 대한 매우 긍정적인 반응을 나타냈으며, “식사와 간식이 너무 좋았다”, ‘계절 학기 동안 재미있었다”라고 평가했다.

전체댓글 0

  • 3451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교통대·한밭대, 2021 동계 메이커 캠퍼스톤 공동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