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19(일)
 

[교육연합신문=이기호 기자] 광주광역시는 여름방학 기간인 7월 26일부터 8월 27일까지 학원, 교습소, 독서실, 스터디카페 등 4955곳에 대한 방역수칙 합동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광주시와 교육청 및 5개 자치구가 참여해 합동점검반을 구성하고 5개 팀 15명 규모로 추진된다.

 

합동점검반은 ▲마스크 착용 ▲출입자명부 작성 ▲환기·소독 실시 ▲유증상자 출입제한 ▲방역관리자 지정 등 기본 방역수칙과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에 따라 좌석 두 칸 띄우기 또는 시설면적 6㎡당 1명의 거리두기 실시여부 등을 집중 점검한다.

 

현장 점검 시 방역수칙 위반 사항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감염병예방법에 따른 행정처분, 과태료 부과 등 엄정 조치할 예정이다.

 

광주시와 시교육청, 자치구는 지난해부터 학원을 중심으로 관계부처 합동점검과 자체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관내 학원 및 교습소, 독서실, 스터디카페 총 4955곳에 대해 1만3000여 건을 지도·점검한 바 있다.

 

한편, 광주시는 지역특성과 방역상황 등을 고려해 코로나19 백신 1차 자율접종 대상자에 학원 및 스터디카페 종사자들을 포함했다. 1차 자율접종 대상자들은 26일부터 8월 14일까지 백신을 접종한다. 

전체댓글 0

  • 4834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광역시, 학원·스터디카페 등 합동점검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